Forum

 

떡볶이랑 닭갈비 사러왔다가 글남깁니다..

 

우선 저는 4대보험 납부 기준으로 만 16년째...4대 보험 안내주고 비정규직으로 억울하게 살던 어린시절을 포함 하면 거의 20년째 프로그램 개발로 생계를 유지하고 있습니다

 

그리고 카카오 혹은 그 계열사에서 월급을 받은 적이 없고 앞으로도 그럴생각이 없습니다..같은 개발자인 입장에서 같잖은 걸로 그들이 까부는게 싫거든요..

 

실제로 IT 시장에는 진짜 전통 카카오, 다음 계열이 아닌 그들에게 인수된 기업에서 우리 카카오 계열사다 라고 같잖게 까부는 애들이 너~~~무 많거든요..

 

그래도 카카오 지나치게 비난 받고 박시영 티비 패널들이 사태에 이해가 좀 부족한 상태로 발언 하시는게 분명히 보여 바로 잡고자 합니다.

 

흔히 언론에서 데이터 센터라고 표현하고 데이터 백업이 없었다...네이버는 했다...이 논리로 욕을 합니다..우리나라 기레기들은 데이터 센터에 불이 났고 데이터 백업을 안했다.

 

그리고 종편이나 보도 채널에 변호사들, 경제관련 교수들이 나와서 카카오의 책임을 말합니다....딱 속기 좋은 논리로 우리눈을 속이고 있습니다.

 

일단 화재가 났다는 SK 동탄 IDC에 대한 이해가 필요 합니다..IDC를 구글에서 검색 하면  "IDC는 '인터넷 데이터 센터'(Internet Data Center)의 준말로, 

 

인터넷(Internet) 연결의 핵심이 되는 서버(Server)를 한 데 모아 집중시킬 필요가 있을 때 설립하는 시설을 말한다" ,  나무위키에서는 "서버 호텔이라는 표현도 있다"는 

 

IDC는 우리 기업이 인터넷을 통해 서비스 하는 서버가 발열에 의한 문제가 발생하지 않게 적정 온도, 습도를 유지할수 있는 공간에 서버를 구동할수 있는 전원, 

 

그리고 우리 서버에 사용자들이 연결 할수 있도록 네트워크 (인터넷)를 연결해 줍니다. 

 

이번 사태의 첫번째원인은 건물내 화재로 인해 전원이 공급되지 않았고 카카오에 사용자들이 접속 할수 있는 통신 회선이 두절 된 것이 문제였습니다.

 

우리 회사가 입주해 있는 건물에 전기가 나가서 우리 직원들이 일을 못하면 그게 우리 직원들 문제일까요?? 심지어 전기가 나간 원인이 건물주한태 있다면요??

 

이번일은 SK IDC가 카카오에 제공해야 할 아주 기본적인 운영을 못해낸게 원인이 아닐까요?? 건물에 인터넷이 안되는데 어떻게 서비스 합니까

 

두번째 왜 카카오 씩이나 되는 대기업이 데이터 백업을 안했냐...정확히 말하면 니들 서비스 이중화 안해 놨냐?? 가 정확한 질문입니다..

 

국감에 카카오 대표를 부르다는데 그자리에서 국회의원들이 데이터 백업은 왜 안합니까 소리 지르겠져?? 그럼 카카오 대표는 무식한 새끼들이라 비웃을 겁니다.

 

각설하고 서비스 이중화 문제는 서비스를 운영하는 입장에서 동탄에 1본부를 두고 다른곳 예를 들어 일산에 SK IDC에 이중화 시설을 만들어 2본부로 운영한다..

 

이러면 베스트 입니다만....그런데 그렇게 1본부, 2본부를 운영 한다고 해도 동탄에 1본부, 2본부를 둘 수는 있지만 위에서 예를 든 것처럼 지역을 넘나드는

 

공간에서 이중화 한다..현실적으로 쉽지 않습니다..카카오의 전 서비스를 커버 할수 있는 인프라를 어딘가에 동일하게 만든다..물리적, 경제적으로 쉽지 않습니다..

 

물론 카카오가 1본부, 2본부를 모두 동탄에 두었는지 아예 없었느니 모릅니다.. 그리고 나도 개발자 혹은 it 종사잔데 우리 회사는 지역별로 다른 IDC를 쓴다고 

 

주장하실 분이 있을지 모르겠습니다. 있다면 여쭙져..니들 회사 서버 몇대를 쓰는지 트래픽은 얼마나 쓰는지..를요..

 

마지막 네이버는 했는데 카카오는 못했다...이건 답하기 어렵습니다..네이버를 비하 하는 걸지도 모르니깐요..

 

근데 저는 소 뒷발로 쥐잡았다고 봅니다...네이버는 자체 IDC를 건설 헤서 이전, 운영중에 있습니다..그 과도기에서 얻어 걸린거 일수도 있다고 봅니다.

 

그리고 이번일이 네이터 춘천 IDC에서 발생했다면....네이버 입장에서 별반 다르지 않았을 거라 생각합니다..

 

카카오는 왜 자체 IDC 안만들었냐?? 그건 상관할일이 아니져 한두푼하는 일도 아니고 1,2년 걸리는 일이 아닙니다. 사기업의 정책을 우리가 많이 쓴다고 

 

이래라 저래라 할 권리는 없지요???

 

두서 없이 적어 봤습니다.. 카카오 직원 새끼가 글썼다 중간에 오류가 있다 욕하고 싶음 욕하셔도 됩니다. 최대한 잘 쓰고 싶었으나 

 

기술적으로, 이론적으로 제가 잘못 알고 있을 수는 있으니깐요...근데.. 다시 돌아와서 누가 읽었느지 댓글이 달렸는지 확인은 안할꺼니 괜히 혼자 싸우진 마세요..

 

다만 이번일에 우리는 기레기들한태 속고 있다는 제 주장은 틀리진 않았을 겁니다..앞뒤 정황 없이 카카오만 개새끼는 아닌데...그들은 그렇게 몰고 있으니깐요

 

거기에 속고 공부 따위 안하시는 우리 야당 의원님, 보좌관님 들도 계시고요..(제발 공부좀 하세요 한심합니다..내 세금으로 뭐 합니까..)

 

두서 없이 길었습니다. 그리고 박시영TV 입장에서 문제될 글이 될것 같다면 글 지우셔도 아무 상관 없습니다 

 

마지막으로 갑자기 날이 추워지고 겨울이 일찍오고 있습니다 다들 건강 조심하세요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02.06 ~ 02.09 박시영TV 편성 및 직관(방청)신청 안내 1 주식회사박시영 2023.02.02 105
공지 박시영TV 유료회원 분들께 굿즈 2차 발송을 완료하였습니다. 1 주식회사박시영 2023.02.02 45
공지 <정치신인 공개면접(방송출연) 신청 안내> 1 주식회사박시영 2023.01.11 605
공지 '민주당 정치혁신위원회' 위원으로 참여합니다! 7 박시영 2023.01.06 569
공지 회원 베스트 후기2 - 먼 길을 떠나 배고픔을 견디며 거의 반나절을 함께했던 소감일까요? ㅎ_ㅎ 6 인혜 2022.11.22 1129
공지 제 1회 후원회원 정기강연을 성공적으로 마쳤습니다. (+사진) 7 주식회사박시영 2022.11.21 1304
공지 회원 베스트 후기1 - 좋은 자리 만들어주셔서 감사합니다. 다음에도 꼭 참여하고 싶어요^^ 8 몬트리올 2022.11.20 1193
공지 박시영닷컴 소통방이 새롭게 변했다?! 3 주식회사박시영 2022.10.17 1893
공지 유튜브 멤버십과 ARS로 응원해주신 분들에게 굿즈를 보내드립니다 2 주식회사박시영 2022.08.04 3708
1357 박시영tv만의 인사법 없나요 5 2022.12.19 88
1356 [돌발영상] '일부' 국민과의 대화 | YTN 1 2022.12.16 84
1355 죄송하지만 박시영tv 와 여론조사꽃에 쓴소리좀할께요 8 2022.12.15 148
1354 헝가리의 저출산 해결책이라는데 어떤가요? 2 2022.12.15 72
1353 "윤석열은 특히 강자가 약해져 있을 때 때리는 쾌감을 즐깁니다" 2 2022.12.14 92
1352 무속인분 나온 편은 다시 안올라오나요? 2 2022.12.12 89
1351 자..이제 마지막 라운드 힘 냅시다. 1 2022.12.12 93
1350 법왜곡죄 당원 청원 방송에서 홍보해주시면 너무 감사하겠습니다!! 일전에 노무현시민센터 행사 참여했던 유료 회원입니다^^;; 2 2022.12.12 122
1349 1인가구 및 무연고 사망자 처리 2 2022.12.09 81
1348 1년 4개월 후는 총선입니다. 1 2022.12.09 78
1347 한달간의 폭풍 성장기 판다 2 2022.12.09 80
1346 변상욱 대기자 "유튜브 같은 대안언론을 키우는 수 밖에 없습니다" 1 2022.12.08 72
1345 2022/12/07 가보자고 늦지않았잔아 직관 후기 2 2022.12.07 78
1344 해명해주세요 4 2022.12.07 124
1343 변상욱 대기자가 보는 윤석열 정권의 언론탄압, 언론찬탈 1 2022.12.07 58
1342 조상호(정진상 변호인) "검찰 이재명 대표 소환 못 한다" 1 2022.12.06 91
1341 [속보] 국회 과방위, 방송법 개정안 통과 / 野 단독처리 1 2022.12.02 70
1340 elregalo 님께서 대한민국 시리즈 - 촛불 텀블러를 후원해 주셨습니다. 2 2022.12.02 77
1339 ● '3개 동시특검 쟁취 투쟁위원회'를 구성할 것을 제안한다. 1 2022.11.30 78
1338 박시영대표님 방송에서 오늘 알앤서치 지지율 얘기해주실수 있을까요? 1 2022.11.30 72
컨설팅 문의 T.02-2671-0708
쇼핑몰 고객센터 T.1544-1871
주식회사 박시영 | 사업자등록번호 682-86-02537 |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당산로41길 11, 당산SKV1센터 E동 1709호

이메일 로그인

이메일 로그인